서울 중구, 청렴정책팀 신설! 효용성 있는 청렴정책 시동

종합청렴도 향상 위해 지난 1일 청렴정책팀 신설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4/07/10 [07:58]

▲ 서울 중구, 청렴정책팀 신설! 효용성 있는 청렴정책 시동


[미디어투데이=안상일 기자] 서울 중구가 청렴정책팀을 신설하고 청렴한 조직 문화 조성을 위해 팔을 걷어 부쳤다.

지난 1일 조직개편을 통해 신설된 감사담당관 청렴정책팀은 부패 취약분야 개선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펼쳐 종합청렴도를 높이겠다는 각오다.

7월 9일에는 구청장 주재로 반부패 청렴 대책 회의를 열어, 계약·인허가·보조금 사업 분야의 개선사항을 공유했다.

16개 부서장이 △인허가 민원 피드백 강화 △담당자간 업무처리 기준 통일성 확보 △보조금 지원 및 정산 방법 개선 △정비사업 관계자 간담회 및 외부전문가 상담 △특이사례 업무 공유 및 적극행정 추진 등 청렴도를 높이기 위한 노력과 향후 계획 등을 발표하고,

조직의 내부청렴도를 높이기 위한 △조직문화 개선 유튜브 콘텐츠 제작 △직원들과의 소통 강화 등 추진 실적도 공유했다.

앞서 구는 올해 3월 ‘청렴중구 반부패청렴대책 회의체’를 구성했다. 감사담당관이 전담하던 조직의 청렴 관리를 국별 관리체계로 개선한 것. 반부패 청렴 정책을 전체 조직구성원의 공동과제로 인식하는 분위기를 조성하고 유기적 협업을 통한 시너지 효과를 유도하기 위해서다. 이후 각 국별로 부패 취약 분야를 자체 분석하고, 이를 개선하기 위한 연간 계획을 수립하여 지난 4월 첫 보고회를 가진 바 있다.

지난 5월 청렴문화데이에는 김길성 중구청장이 직원들과 청렴 네 컷 사진을 찍으며 캠페인에 동참하기도 했다.

이달 30일에는 청렴 콘서트를 개최해 청렴에 대한 직원들의 공감대를 끌어낼 예정이다. 조직 내 갑질, 불공정 관행 등 현실감 있는 사례를 접목해 역할극 형식의 연극을 진행한다. 8월에는 직원 청렴골든벨을 개최하여 소통에 기반한 청렴문화를 확산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구정에 대한 신뢰를 구축하기 위해 민원인의 입장에서 업무 프로세스를 상시 모니터링하고 피드백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김 구청장은 “한 사람의 투명하고 공정한 업무처리가 지역사회와 국가에 미칠 영향은 막대하다”라면서 “공직자로서 최고의 덕목인 ‘청렴’을 늘 염두에 둘 것”을 강조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