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의회 의원연구단체 '기금의 정석', 2차 간담회 개최

8일 市 기금 개선 방안 모색과 정비·관리 방안 마련 위해 부서 의견 청취

안상일기자 | 입력 : 2024/07/09 [13:27]

▲ 안산시의회 의원연구단체 ‘기금의 정석’이 지난 8일 의회 대회의실에서 제2차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1은 이날 간담회 중 한 장면이며, 사진2는 간담회를 마치고 기념촬영에 임하고 있는 참석자들의 모습이다.


[미디어투데이=안상일기자] 안산시의회 의원연구단체 ‘기금의 정석’이 지난 8일 의회 대회의실에서 제2차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안산시 기금의 개선방안 모색을 위해 수행하는 연구용역에 앞서 시 관계 부서의 입장을 청취하고 연구 활동 방향을 구체화하고자 마련됐으며, 간담회에는 기금의 정석 소속 박은경 유재수 한명훈 황은화 의원과 안산시 기금 담당 부서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날 회의는 연구단체 소개에 이어 기금 현황 및 연구용역 관련 부서 의견 청취, 향후 연구 활동 방향 논의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간담회에 따르면 현재 안산시의 기금은 통합재정안정화기금을 비롯해 총 16개에 이르며, 이 기금들을 기획예산과 등 17개 부서가 운용하고 있다. 기금 전체 규모는 4천903억여원 수준이다.

이 자리에서 부서별 기금 현황을 파악한 의원들은 기금 운용 방향과 필요성에 중점을 두고 질문을 이어갔으며, 부서 관계자들도 기금 운용상 애로사항과 향후 계획에 대해 상세히 설명했다.

의원들은 특히 이번 간담회가 시 각 기금 담당자가 처음으로 모여 기금의 운용 상황을 점검하는 자리였다는 것에 의의를 두면서 기금 운용 개선을 위한 소통의 필요성을 강조하기도 했다.

회의를 주재한 박은경 대표의원은 “기금의 정석의 연구 목표는 기금의 활용도를 높여 안산시 재정 운용의 유연성을 확보하는 데에 있다”며 “이번 간담회에서 청취한 부서 의견을 연구 과업에 반영하는 것은 물론 향후에도 기금 운용 개선을 위해 부서 담당자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는 기회를 갖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