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서구 복지만두레, 하반기도 나눔과 섬김 이어가

22개 동 회장단 공모사업 상반기 추진 상황 점검 및 하반기 활동 의견교환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4/07/09 [10:48]

▲ 서구 복지만두레 운영협의회 정례회의 사진


[미디어투데이=안상일 기자] 대전 서구는 지난 8일 구청 장태산실에서 서구 복지만두레 22개 동 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운영협의회 정례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대전 사회서비스원에서 주관하는 ‘24년 복지만두레 맞춤형 나눔 공모사업’ 상반기 운영 결과를 공유하고, 하반기 운영 방향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이에 따라 하반기에도 협의회 및 동 복지만두레에서는 서구 지역 특성을 반영한 7,700만 원 규모의 23개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해 ’소외없는 복지도시 서구‘ 조성에 적극 참여할 예정이다.

이원필 서구 복지만두레협의회장은 “오늘 회의 결과를 바탕으로 하반기 사업을 내실 있게 추진하여 지역사회에 나눔과 섬김을 실천하는 복지만두레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서철모 청장은 “상반기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복지만두레 회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라며 “앞으로도 지역 내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내실 있는 사업추진을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한편, 복지만두레는 2003년부터 20여 년 동안 ‘나눔과 섬김’의 기치 아래 어려운 이웃을 위해 봉사하고 있는 지역 대표 봉사단체로 서구 22개 동 370여 명의 회원이 활동하고 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