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오성면 신리 공간미학(米學)서 ‘소통음악회 및 작가와의 만남’

안상일기자 | 입력 : 2024/07/05 [14:55]

▲ 평택시, 오성면 신리 공간미학(米學)서 ‘소통음악회 및 작가와의 만남’


[미디어투데이=안상일기자] 평택시는 지난 4일 평택시 오성면에 있는 복합문화공간 공간미학[米學]에서 ‘소통음악회 및 작가와의 만남’을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평택시가 주최하고 경기문화재단이 주관해, 평택시 오성면 신리 논·밭의 풍경을 한눈에 담을 수 있는 복합문화공간 공간미학[米學]에서 우즈베키스탄 국립 챔버오케스트라와 함께 전통 국악기 생황 김석언, 소프라노 A.시토라, 사공 서현의 전통국악과 현대음악의 다채로운 협연으로 1부 음악회를 구성했다.

2부 작가와의 만남에서는 기획전시작 ‘마음이 날다’의 서양화가 이윤정 작가와 관객과의 만남을 통해 관람객들이 작품 감상을 통해 그 속에서 예술이 주는 평온함과 감동을 찾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한 관람객은 오성 신리의 푸른 자연 속에서 아름다운 음악과 다채로운 미술작품의 관람이라는 소통의 시간을 통해 무더위와 장마에 지친 몸과 마음을 치유하는 편안하고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밝혔다.

시는 공간미학[米學]에서 오는 7월 말까지 자연을 주제로 한 다채로운 작품 25점으로 구성된 ‘경기미술창고 소장품 기획전:자연이 머무는 곳’을 진행한다.

평택 공간미학[米學]은 오성면 신2리길 59-18에 있으며, 매일 11:00~18:00(매주 월, 화 휴관) 카페 공간미학과 함께 이용할 수 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