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 마을세무사 제도 활성화 간담회 개최

김광수 기자 | 입력 : 2024/04/02 [18:21]

▲ 김제시, 마을세무사 제도 활성화 간담회 개최


[미디어투데이=김광수 기자] 김제시가 세무상담을 받기 어려운 주민들에게 무료 세무상담 서비스를 제공하며 호응을 얻고 있다.

시는 2일 시 마을세무사와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는 마을세무사의 노고에 대한 감사를 전하고 마을세무사 제도의 안정적 운영 및 활성화 방안에 대한 의견을 나누는 자리였다.

마을세무사는 한국세무사회 소속 세무사들의 재능기부 형태로 영세사업자 등 세무상담을 받기 어려운 주민들을 대상으로 국세 및 지방세 관련 상담을 제공하는 제도로 시는 현재 제5기 4명의 마을세무사를 위촉해 무료 세무상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시 마을세무사 제도는 지난 2016년 6월 첫 상담을 시작해 매월 1회 해당 읍면동을 순회하며 진행, 시민들이 보다 쉽게 세금 고민 상담을 할 수 있도록 2022년 10월부터 시청 종합민원실 내에 세무상담실을 운영하고 있다.

현재는 종합민원실 내 세무상담실을 월 2회로 확대해 매월 첫째·셋째주 월요일(15:00~16:00) 정례 상담을 운영하며 국세 및 지방세 관련 궁금증 해소와 고민 해결로 민원실 방문객 및 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정성주 김제시장은 “전문적인 상담을 받기 어려운 시민들에게 재능기부를 통한 무료 세무상담을 제공해 준 마을세무사의 노고에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앞으로도 영세사업자 등 세무 취약 계층이 보다 쉽고 편안한 세무상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