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이 담긴 꽃의 도시’동대문글판 새 단장

올해 2번째 글판, 꽃의 도시 동대문구의 희망찬 미래 표현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4/04/02 [18:13]

▲ 동대문글판(동대문구청 정문)


[미디어투데이=안상일 기자] 서울 동대문구는 청사를 오가는 주민들에게 꿈과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는 ‘동대문글판’을 새 단장해 게시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글판 문안은 ‘봄이 담긴 꽃의 도시 그래, 동대문이야!’로, 문안과 함께 꽃이 피어난 봄 들판에서 자전거를 타는 연인의 즐거운 한 때를 그림에 담아 꽃의 도시 동대문구의 희망찬 미래를 표현했다.

이필형 동대문구청장은 “5분 정원, 중랑천 튤립정원, 메타세쿼이아 길 조성 등 주민들이 집 앞 5분 거리에서 꽃향기와 녹음을 즐기며 쉴 수 있는 꽃의 도시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