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만안구보건소, 고혈압ㆍ당뇨환자 모바일 관리 서비스 운영

스마트 워치형 활동량계 지원 및 모바일 집중상담, 미션 수행 보상 제공

안상일기자 | 입력 : 2024/04/01 [13:43]

▲ 모바일 관리 서비스


[미디어투데이=안상일기자] 안양시 만안구보건소는 고혈압, 당뇨환자를 대상으로 모바일 건강관리 서비스 참여자 50명을 모집한다고 1일 밝혔다.

보건소의 기존 모바일 헬스케어 사업은 고위험군을 대상으로 운영했지만, 올해부터 고혈압과 당뇨병 환자로 대상 범위를 확대해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만성질환 모바일 관리 서비스는 일상생활 속 잘못된 생활 습관을 개선하여 건강을 지킬 수 있도록 돕는 것이 목적으로, 참여자에게는 스마트 워치형 활동량계와 함께 질환에 따라 혈압계와 혈당계를 지원한다.

스마트폰 앱을 이용해 건강측정 결과와 식사일기, 운동일기를 입력하면 맞춤형 모바일 상담을 받을 수 있고, 동기부여를 위한 다양한 미션도 수행하게 된다. 약물 복용을 잊지 않도록 복약 알림 서비스도 지원한다.

만 19세 이상 안양시 거주자 중 고혈압이나 당뇨병으로 진단을 받았다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보건소 관계자에 따르면, 모바일 헬스케어사업 이용자들의 50.8%가 서비스 이용 후 건강행태지표 1개 이상 개선 효과를 보였고 서비스 만족도는 80.6%를 기록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만성질환은 식이·신체활동 등 일생 생활 속 관리가 중요한 만큼, 모바일 관리 서비스가 시민분들의 건강 유지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훈훈한 바람이 품은 제주 함덕 '서우봉' 풍경
1/12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