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구매담당 공무원 중증장애인생산품 시설 현장 방문

관내 중증장애인생산품 생산시설 3개소에 방문하여 우선구매 강화

안상일기자 | 입력 : 2024/04/01 [11:56]

▲ 평택시, 구매담당 공무원 중증장애인생산품 시설 현장 방문


[미디어투데이=안상일기자] 평택시는 지난 3월 28일 중증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를 활성화하기 위하여 관내 생산시설 3개소에 방문했다. 이날 평택시청 20여 개 부서 구매담당 공무원으로 꾸려진 현장방문단은 꿈나무생산시설, 더행복나눔장애인보호작업장, 동방재활근로복지관 등을 찾아 중증장애인생산품의 제조 현장 및 공정을 둘러보고 우수한 품질을 직접 확인했다.

이번 현장 방문에서는 꿈나무생산시설의 내진설계된 폐쇄형 배전반 및 분전반, 더행복나눔장애인보호작업장의 행복나누미(쌀), 동방재활근로복지관의 제과·제빵 및 복사용지 등이 소개되어 구매담당자들의 시선을 모았다.

시에 따르면 중증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 촉진 및 구매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지난 2월 활성화 방안을 수립했고 ▲관내 중증장애인생산품 생산시설 현장 방문 ▲중증장애인생산품 전시회 확대 개최 및 홍보강화 ▲부서별 1:1 맞춤 컨설팅 및 실적관리 ▲중증장애인생산품 인식개선을 위한 교육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또한 중증장애인생산품 목록 공유를 통해 구매촉진을 더욱 강화하고 구매율 저조 부서(1%미달성)는 구매 독려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현장에 와보니 중증장애인생산품의 높은 품질을 확인할 수 있었으며, 적극적인 우선구매를 통해 중증장애인 근로자들의 지역사회 구성원으로 자리할 수 있는 기회 제공이라는 사회적 가치 실현에 동참할 수 있다는 것을 공감하게 됐다. 평택시는 중증장애인생산품에 대한 인식개선과 함께 상품 판로를 공공분야는 물론 민간분야로까지 확대할 수 있도록 최대한 도울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훈훈한 바람이 품은 제주 함덕 '서우봉' 풍경
1/12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