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세마동, 취약계층 화재 피해 지원을 위한 통합 사례회의 개최

안상일기자 | 입력 : 2024/03/29 [10:52]

▲ 오산시 세마동, 취약계층 화재 피해 지원을 위한 통합 사례회의 개최


[미디어투데이=안상일기자] 오산시 세마동은 지난 27일 취약계층 화재 피해 지원을 위한 통합 사례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통합 사례회의는 전기 합선으로 집(컨테이너)이 전소된 취약 가구를 지원하기 위해 개최됐으며 희망복지과, 청소자원과, 신장1동 행정복지센터, 신장2동 행정복지센터, 오산장애인종합복지관과 함께했다.

이날 사례회의를 통해 관내 여러 복지 기관과 협력하여 새로운 거주지를 마련하고 생계비 지원 및 생필품·가전·가구 등 필요한 물품에 대한 후원 연계를 추진했다.

또한 길에 방치되어 있는 불타버린 컨테이너와 잔해를 처리하기 위해 청소자원과에 협조를 요청했다.

정은자 세마동장은 “지역 내 유관 기관과 협력을 통해 지역 현안 해결과 취약계층의 안정적인 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만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훈훈한 바람이 품은 제주 함덕 '서우봉' 풍경
1/12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