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훈' 前 대전시의회 의장 과 지지자 300여명,민주당 탈당후 '이은권'후보 지지 선언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4/03/25 [08:18]


[미디어투데이/정치부= 안상일 기자] 23일 김경훈 전 더불어민주당 대전시의회 의장과 지지자 300여 명이 민주당을 탈당해 이은권 국민의힘 중구 국회의원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김경훈 전 의장과 지지자들은 이날 이은권 후보 선거사무소에서 지지선언을 열어 “중구 쇠락에 전적으로 책임이 있는 박용갑 후보가 국회의원 후보로 나서는 모습을 지켜볼 수 없다”며 “지금부터는 중구 발전을 이끌 이은권 후보의 승리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현재 민주당은 불합리와 불공정, 복수와 증오만이 남아있다”라며 “김대중, 노무현 정신은 온데간데없고 이재명 대표 개인에 충성해야만 살아남을 수 있는 민주당은 내가 사랑했던 그 정당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또한 이은권 후보를 지지하는 이유에 대해 자세히 밝히기도 했다. 그는 “이은권 후보는 중구청장과 국회의원을 지내며 행정, 의정 두 분야에서 모두 자신의 능력을 입증한 사람”이라며 “12년 중구청장 임기 동안 불통과 독선으로 중구를 후퇴시킨 박 후보와는 다르다”고 설명했다. 그리고 “현재까지 발표한 공약들을 보더라도 우리 중구의 경제 구조와 현실을 잘 이해하고 합리적인 해결책을 발표했다”며 “중구를 발전시킬 확실한 계획을 갖고 있는 이은권 후보가 승리해야만 우리 중구가 앞으로 나아갈 수 있다”고 주장했다.

 

한편 김경훈 전 의장과 함께 탈당한 지지자들은 지지선언과 함께 국민의힘에 입당하며 이은권 후보에게 힘을 실어 주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