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뉴스 > 경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의회 강소성 친선의원연맹, 중국 상해 GBC경기통상사무소 방문
 
안상일 기자 기사입력  2017/10/09 [16:29]

 

 

 

경기도의회 중국 강소성 친선의원연맹(회장 박근철, 더불어민주당)29일 중국 상해 GBC 경기통상사무소(소장 김기려)를 방문했다.

방문단은 상해 GBC의 운영현황과 실적을 점검하고, 최근 사드여파로 인한 대중 경제교류의 영향을 청취했다.

김기려 소장은 양국간 교류가 위축됨에 따라 많은 애로가 있는 것이 사실이나, 경기도기업의 중국시장 진출과 중국 투자기업의 경기도 투자에 필요한 맞춤형 컨설팅 제공으로 돌파구를 마련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근철(더민주,비례) 연맹회장은 상해는 경기도 기업의 중국시장 진출의 교두보로서 상해 GBC의 역할이 막중하다. 창의적 발상과 접근으로 이 어려운 시기에 경기도민과 경기도기업을 살리는 역할을 해달라고 주문했다.

이어진 중국 기업인 간담회에서 중국 천롱그룹의 정룡 사장은 경기도의 잘 갖추어진 투자 인프라에 관심이 많다. 기존의 상품 무역 뿐 아니라 서비스 교역의 확대를 통해 양 지역이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경기도의회에서 많은 지원을 해달라고 말했다.

이번 경기도의회 중국 강소성 친선의원연맹 방문단은 박근철(더민주,비례), 임동본(자유한국,성남4),박재만(더민주, 양주2), 오완석(더민주, 수원9), 원미정(더민주, 안산8), 김길섭(자유한국, 비례), 이정애(더민주, 남양주5), 공영애(자유한국, 비례), 권영천(자유한국, 이천2) 등 총 9명으로 구성되었다. ( 수원 = 안상일/ 안정태 기자 )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7/10/09 [16:29]  최종편집: ⓒ 미디어투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