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재형 경기도의원 발의 ‘경기도 철도사업 추진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제338회 임시회 본회의 통과

권재형 도의원, “열차 이용객의 안전 보장, 쾌적한 환경에서 철도 이용 기대”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9/10 [16:40]
    권재형 경기도의원

[미디어투데이]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권재형 의원이 대표 발의한 ‘경기도 철도사업 추진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이 10일 제338회 임시회 본회의에서 원안가결됐다.

권 의원이 대표 발의한 조례안은 “철도 이용자의 안전을 위해 스크린 도어가 설치되지 않은 철도 및 역사에 대해서 스크린 도어의 설치·개량을 지원하는 내용을 주요 골자”로 하고 있다.

권 의원은 “스크린도어의 노후화로 고장이 빈번하게 발생하고, 유지보수 시 비용이 과다하게 발생하는 문제점이 있어 이에 대한 예산 마련이 시급한 실정”인데, “예산지원을 통해 철도 안전시설이 확충되어 열차 이용객의 안전이 보장되고 도민이 보다 쾌적한 환경에서 철도를 이용하게 될 것”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또한 권 의원은 “2020년에 설립될 경기교통공사가 도시철도의 일부 업무를 대행하고 관리하는 정도에서 벗어나 도 주관의 광역철도와 시 주관의 도시철도를 직접 위탁운영하기 위해서는, 사전에 도시철도에 대한 건설, 관리부분을 투자·지원하여 전문기술과 노하우등 경쟁력을 확보할 필요성”이 있으며, “철도 안전시설에 대한 투자·관리는 향후 설립될 경기교통공사의 경쟁력 확보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