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세교동 청소년지도협의회, 어려운 이웃에 추석명절 위문품 전달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9/10 [12:58]
    평택시 세교동 청소년지도협의회, 어려운 이웃에 추석명절 위문품 전달

[미디어투데이] 평택시 세교동 청소년지도협의회는 지난 9일 추석을 앞두고 경제적 어려움으로 힘들어하는 관내 청소년 여섯 가정에 생필품 약 100만원 상당의 물품을 전달했다.

박준호 회장은 “청소년이 행복한 세상의 든든한 밑돌이 됐으면 하는 바람이며, 앞으로도 관내 청소년가정에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이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세교동 청소년지도협의회는 매년 장학금 전달 및 불우청소년 가정을 방문해 물품지원을 하는 등 온정을 나누며 꾸준히 지역주민을 위해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매달 1회 이상의 우범지역 순찰 및 학교폭력예방 선도 캠페인을 통해 청소년선도와 범죄 예방에도 앞장서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