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물놀이터 6개소 4만7천여명 이용

“재미·안전 함께 제공, 시민 요구 맞춰 점차 확대 추진”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8/30 [10:09]
    능앙공원 물놀이터

[미디어투데이] 군포시가 7월과 8월 약 두 달간 도심 내 공원에서 어린이를 위해 운영한 무료 물놀이터에 4만7천500여명이 찾아 즐거운 여름철 추억을 만들었다.

올해 시는 기존 도심지역 공원 3개소와 신도심 공원 3개소에 물놀이 겸용 조합놀이대와 기타 물놀이시설 7대를 설치한 물놀이터를 운영했다.

초등학생 이하의 아이들이 자유롭게 무료로 이용할 수 있었던 이 시설은 어린이와 보호자 모두에게 여름철 피서지이자 무더위 쉼터로 애용됐다. 각 공원에는 화장실과 샤워·탈의실이 갖춰졌고, 아이들의 안전을 위해 동행할 가족 등이 이용 가능한 휴게실까지 마련됐기 때문이다.

이와 관련 시는 매년 도심 공원 물놀이터를 확대하고 있으며, 내년에도 시설 추가 운영을 위해 관련 계획을 수립·추진 중이다. 공원 내 물놀이터 이용객이 매년 증가하고, 조성 확대 요청도 계속 이어지는 상황에서 시민 욕구를 충족하기 위함이다.

한대희 군포시장은 “아이가 집 근처 공원에서 재미있는 물놀이를 안전하게 즐긴다면, 부모의 이동이나 경제적 부담이 줄어 생활 만족도와 도시 가치가 함께 향상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도시의 미래를 시민이 바라는 대로 만들기 위해 계속 소통·실천하는 시정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2015년 최초로 공원 1개소에서 물놀이터 운영을 시작했다. 이후 2016년에 1개소, 2017년 2개소, 2018년 4개소, 올해 6개소로 공원 내 물놀이터 운영을 점차 확대해왔다.

기타 더 자세한 시의 물놀이터 조성 정보, 향후 운영 계획 등은 시청 생태공원녹지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