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경기도교육청, 경술국치일 조기 게양 각급 기관 참여 독려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8/26 [10:36]
    경기도교육청


[미디어투데이] 경기도교육청은 경술국치일에 각 학교와 산하 기관에 조기 게양 참여를 독려했다고 26일 밝혔다.

도교육청은 학생과 교직원 모두가 주권을 빼앗겼던 아픈 역사를 되새기고, 현재와 미래 역사를 만드는 주인공임을 인식하는데 조기 게양의 의미가 있음을 강조했다.

도교육청은 본청에서 오는 29일 조기 게양 외에 찬 죽 먹기, 내가 생각하는‘한 줄 역사’쓰기, 경술국치일을 알리는 게시물 설치 코너를 함께 마련한다.

‘찬 죽 먹기’는 선조들이 경술국치일에 찬 음식을 먹으며 그 날의 치욕을 잊지 말자고 한 데 착안했다.

경기도교육청 김광옥 민주시민교육과장은 “3.1운동과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에 경술국치일은 그 어느 해보다 역사적 의미가 크다”면서, “광복의 기쁨을 기억하는 것만큼, 아픈 역사를 명확히 인식하고 근현대 역사를 제대로 아는 것이 미래와 평화를 지향하는 역사의 출발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