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지역자활센터 자활근로참여자 문화행사 개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3/12/08 [20:10]

▲ 울산 동구청


[미디어투데이=안상일 기자] 울산시 동구청은 12월 8일과 14일 이틀에 걸쳐 동구지역자활센터(센터장 김용식)가 동구 현대예술회관 소극장 시네마관에서 ‘2023년 자활근로참여자 문화의 날’ 행사를 개최했다.
 
자활근로 참여자와 센터 종사자 1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영화 관람 등 문화체험과 한해동안 서로의 노고를 격려하고 감사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모처럼 많은 인원이 한자리에 모여 서로 소통하는 기회가 됐다.
 
동구지역자활센터는 저소득층 주민의 자활과 자립을 지원하고자 민관이 협력해 자활 능력 배양, 기능습득 지원 및 근로 기회를 제공하고 있으며, 내실 있는 운영으로 모범이 되고 있다.
 
현재, 동구지역자활센터는 19개 자활사업단을 운영하고 있으며 올해 한마음조립 사업단 등 신규 개설로 자활근로 일자리를 지속적으로 확대해나가고 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겨울잠 깨어나 봄 찾아 나선 '너구리'
1/2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