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 “용대연못” 자연생태 연못으로 탈바꿈

1급수에만 서식한다는 토하 새우까지 발견

김광수 기자 | 입력 : 2023/12/08 [18:49]

▲ 생태연못 안내 푯말


[미디어투데이=김광수 기자] 화순군은 하니움문화스포츠센터 내에 있는 용대연못이 생물이 살아 숨 쉬는 자연생태 연못으로 탈바꿈했다고 밝혔다.

군 관계자에 따르면 용대연못은 해마다 물을 빼고 이끼 제거 및 슬러지 청소를 진행했으나, 최근 잉어를 비롯한 붕어, 우렁이, 보리새우 특히 1급수에서만 서식한다는 토하 새우까지 발견되면서, 자연생태계를 복원하고 방문객에게 훌륭한 볼거리를 제공하고자 풀베기 등 주변 정비와 생태연못 안내표지판을 설치했다.

또한, 연못의 생태 보존을 위하여 물 빼는 작업 등을 최소화하고 부유물만 제거하는 것으로 연못의 관리방식을 변경했다.

용대연못은 하니움문화스포츠센터 내 시설물 중 회랑과 인접해 있어 관내뿐만 아니라 광주를 비롯한 인근의 방문객들에게도 좋은 인상을 심어주고 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겨울잠 깨어나 봄 찾아 나선 '너구리'
1/2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