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공익활동지원센터 설립 추진

협치 위한 민·관 TF팀 운영… 1차 시민공청회 개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6/27 [10:42]
    시민공청회

[미디어투데이] 군포시가 공익활동지원센터 설립을 추진 중이다.

이를 위해 시는 지난 2월부터 민간 전문가와 시의회 의원 등이 참여한 민·관 TF팀을 구성해 매월 설립계획 수립 회의를 시행하고 있으며, 지난 26일에는 1차 시민공청회를 개최했다.

이날 공청회에서 시는 충남 홍성군과 광주광역시 광산구 등의 우수 사례 견학 결과를 공유하고, 우리 시의 공익활동지원센터 설립 추진 경과 및 민·관 TF팀 활동을 통해 설정한 향후 계획을 소개한 후 시민 의견 수렴의 시간을 가졌다.

특히 시는 공익활동지원센터 설립 추진이 올해 초 공익활동을 활발히 펼치는 지역 내 비영리민간단체의 요청을 검토해 시작된 사실을 강조하며, 민·관 협치와 시민의 시정 참여 보장이 실질적으로 이뤄짐을 설명해 공청회 참여 시민들의 적극적인 의견 제안을 이끌었다.

한대희 군포시장은 “민간단체의 제안 수렴은 ‘시민과 함께 새로운 군포 100년을 건설하겠다’는 약속의 실천”이라며 “더불어 사는 사회를 추구하는 공익활동은 ‘사람 중심 행정’이라는 시정 운영방침과 맞아 활성화를 위한 지원센터 설립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1차 공청회에서 제안된 각종 시민 의견은 앞으로의 민·관 TF팀 활동과 공익활동지원센터 운영 조례안 수립에 반영되며, 오는 9월 예정된 2차 시민 공청회에서 주요 내용이 소개될 예정이다.

한편 더 자세한 군포시 공익활동지원센터 설립 추진 정보는 시청 정책감사실에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