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노동 존중 사회 위해 경기도와 협력

한대희 군포시장, 이재명 도지사와 노동 존중 사회 구현 논의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6/18 [09:38]
    군포시

[미디어투데이]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한대희 군포시장이 18일 만나 노동의 가치가 제대로 인정받는 환경 조성에 대해 논의했다.

군포시근로자종합복지관에서 이뤄진 이날 만남은 이재명 지사의 현장행정 일정으로 시행된 ‘노동이 존중받는 공정한 지역사회 구현을 위한 간담회’ 개최에 따른 것이며, 두 기관장과 실무 공무원 외에 군포시의회 의장, 군포가 지역구인 도의원 등도 간담회에 동참했다.

시에 의하면 이 지사는 이번 간담회에서 평소 노동 존중 사회를 강조하는 도정 가치가 현장에서 잘 실현되고 있는지 한 시장을 비롯해 근로자종합복지관 관계자들에게 확인했고, 군포가 노동의 가치 향상과 노동 존중 문화 확산에 앞장서 줄 것을 당부했다.

이와 관련 한 시장은 “‘시민 우선 사람 중심’의 군포에서 삶의 노력이 반영되는 노동에 대한 존중은 선택이 아닌 필수”라며 “노동 존중이 시민의 행복을 높이고, 제대로 된 노동 가치 인정이 사람다운 삶의 기반이라는 믿음을 시정 운영에 계속 반영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시는 이날 많은 시민이 이용하고, 노동자들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는 근로자종합복지관의 시설 개·보수 지원을 도에 건의했고, 간담회 현장에서 제시된 기타 노동 관련 현안에 대한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렴·청취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