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헤아 킨타나’ 유엔 북한인권 특별보고관 방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6/14 [16:25]
    외교부

[미디어투데이] 오헤아 킨타나 유엔 북한인권 특별보고관이 오는 17일부터 21일 방한할 예정이다.

킨타나 특별보고관은 금번 방한 기간중 외교부와 통일부 등 정부 부처 인사와의 면담, 탈북민 및 시민사회 면담 등 일정을 가질 예정이다.

킨타나 특별보고관은 2016년 8월 임무를 개시한 이후 금번이 여섯 번째 방한으로, 금번 방한은 금년 10월 유엔 총회에 제출 예정인 보고서 작성에 필요한 자료를 수집하기 위한 것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