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초등 돌봄 인력 양성 교육 시작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6/12 [08:49]
    시흥시가 아이키우기 좋은 도시 조성을 위한 초등 돌봄 인력 양성 교육을 시작했다.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시흥시가 아이키우기 좋은 도시 조성을 위한 초등 돌봄 인력 양성 교육을 시작했다.

시흥시는 ‘온종일 돌봄 사업’을 추진을 위해‘시흥시 초등학생 온종일 돌봄 지원에 관한 조례’제정, 민·관·학의 협력 돌봄 네트워크 체계인 온종일돌봄 사업추진위원회 및 돌봄실무협의체를 구성 등을 통해 ‘시흥형 온종일 돌봄 체계 구축’을 위한 기반을 마련했다.

초등 돌봄 인프라 확충을 위해서는 아이누리 돌봄센터와 아이누리 돌봄 나눔터를 개소해 운영 하고 있다. 이처럼 시흥시는 양적 측면을 고려한 동시에 초등 돌봄 정책 및 사업 추진의 지속성, 안정성 확보를 위해 질적 제고 차원에서 초등 돌봄 인력 양성 교육을 추진한다. 시흥시는 이를 통해 양적, 질적으로 시흥형 초등 돌봄 체계를 구축하겠다는 계획이다.

이에 따라 시는 ‘초등 돌봄 인력 양성교육’을 실시한다. 교육 대상은 아동 돌봄에 관심 있는 지역주민 30명이다. 100여명이 모집기간 내 접수하며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지난 6월 10일 1기 교육 첫 수업이 시작됐다. 시흥여성인력개발센터에서 총 57시간의 교육이 이루어지며, 교육과정은 아동과 돌봄에 대한 내용, 특기적성 및 실습 등으로 이루어질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초등 돌봄 인력 양성 교육을 통해 초등 돌봄과 아동에 대한 이해와 역량을 키워 다양한 돌봄 기관에서 그 역량을 발휘 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며 “경력단절 여성에게 취업의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지역의 다양한 부가가치 창출과 마을 내 자생적인 돌봄 체계를 공고히 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 하겠다”고 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