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사회복지법인 희망나누리 여름철 취약계층 위한 ‘제2회 희망바람 지원사업’ 진행

시흥시 장애인복지시설 80대 선풍기 지원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6/11 [08:45]
    사회복지법인 희망나누리는 지난 10일 희망나누리 산하 중증 장애인 거주시설 ‘비젼하우스’에서 여름철 취약 계층을 위한 ‘제2회 희망바람 지원사업’을 진행했다.

[미디어투데이] 사회복지법인 희망나누리는 지난 10일 오후 2시, 희망나누리 산하 중증 장애인 거주시설 ‘비젼하우스’에서 여름철 취약 계층을 위한 ‘제2회 희망바람 지원사업’을 진행했다.

‘희망바람 지원사업’은 관내 취약계층 폭염보호 대책에 동참하고자 지난해 저소득 취약계층에게 선풍기 90대를 지원한 것을 시작으로, 올해는 시흥시 장애인 복지시설에 80대의 선풍기를 지원했다.

윤형영 희망나누리 이사장은 “이번 선풍기 지원으로 폭염을 견디고 있는 장애인등 취약계층이 보다 건강하고 시원한 여름을 보내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희망나누리는 사랑과 봉사, 섬김과 나눔의 정신으로 소외된 이들을 돕고 사회복지 증진과 발전에 기여함을 목적으로, 2009년 5월에 설립한 시흥시 소재 사회복지법인이다.

올해 5회째를 앞두고 있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어울림 한마당 ‘슬로우 걷기대회’와 시흥시와 연계한 ‘시흥시 위기가정 지원사업’ 등 장애인을 중심으로 소외계층을 위한 다양한 지원 사업을 펼치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