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공공체육시설 새단장

적성체육공원, 연풍리 풋살장 인조잔디 교체

안정태 기자 | 입력 : 2019/06/10 [09:26]
    파주시는 생활체육 활성화를 위해 공공체육시설인 적성체육공원 축구장과 연풍리 풋살장 인조잔디 교체를 완료했다.

[미디어투데이] 파주시는 생활체육 활성화를 위해 공공체육시설인 적성체육공원 축구장과 연풍리 풋살장 인조잔디 교체를 완료했다고 10일 밝혔다.

2009년 인조잔디 축구장을 조성한 적성체육공원은 인조잔디 마모로 인한 미끄러짐 등 이용자 불편 및 안전사고 우려가 있어 지난 해 특별조정교부금 5억 원을 확보해 올해 3월 시설 개선에 착수하고 6월 교체를 완료했다.

연풍리 풋살장은 2010년 인조잔디 설치후 2011년 수해로 인한 토사유입으로 노면이 불량해 그동안 이용에 불편을 겪어왔으나 올해 확보된 시비 1억 원을 투자해 인조잔디를 교체하는 등 정비를 완료했다.

또한 운정체육공원 축구장 노후 인조잔디 교체 등 시설 개선을 오는 6월 말까지 완료해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할 예정이다.

이재면 파주시 체육과장은 “노후된 인조잔디로 인한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 교체 작업을 진행했으니 많은 이용 부탁드린다”며 ”앞으로 특별조정교부금 확보 등 예산을 반영해 순차적으로 노후된 인조잔디를 교체할 예정으로 쾌적한 생활체육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