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농어업회의소 설립추진단 회의 개최

설립추진위원 11명 추가위촉, 연말 출범 목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6/05 [13:03]
    평택시는 지난 4일 시청 종합상황실에서 농어업인단체대표, 농·축협, 산림조합, 관계 공무원 25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어업인의 자발적 참여에 의한 농정협의체인 ‘농어업회의소’ 설립 준비 회의를 개최했다.

[미디어투데이] 평택시는 지난 4일 시청 종합상황실에서 농어업인단체대표, 농·축협, 산림조합, 관계 공무원 25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어업인의 자발적 참여에 의한 농정협의체인 ‘농어업회의소’ 설립 준비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에서 정장선 평택시장은 농어업인 직능 및 품목별 대표 11명을 설립추진단 위원으로 추가 위촉하는 등 농어업회의소 설립 추진 동력을 확보했으며 공동단장 주재 회의에서 실무 TF팀 구성 및 설립추진에 대한 심의안건을 확정했다.

이날 컨설턴트로 참여한 지역농업네트워크협동조합 경기강원제주 이사장은 경과보고 및 기조발표와 해외 운영사례를 바탕으로 평택의 특색을 살린 농어업회의소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정정호 공동단장은 “평택시 농어업회의소는 농어업인의 자발적 참여를 통해 연말 창립을 목표로 힘차게 매진할 계획이며 농정의 파트너로서 평택농업의 위상을 높이는데 일익을 담당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한편, 농어업회의소는 농정추진의 효율화와 농업 현장의 정확한 의사 반영을 통해 한국형 농정 협의체 구축을 위한 사업으로써 평택시는 농림축산식품부 시범사업으로 선정되어 설립 준비의 기틀을 마련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