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컨벤션 뷰로, 수원을 마이스산업 중심지로 만든다

재단법인 수원컨벤션뷰로, 공식 업무 시작. 도시마케팅, 회의 유치 전담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5/15 [08:39]
    수원컨벤션센터 전경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수원시 마이스 산업 육성과 수원컨벤션센터 국제회의 유치를 전담하는 기구인 ‘재단법인 수원컨벤션뷰로’가 공식적으로 업무를 시작했다.

수원컨벤션뷰로는 도시마케팅과 국제회의 유치·개최, 관광·숙박·이벤트 연계 등을 하는 마이스 전담기구다. 수원컨벤션센터에 각종 회의·전시를 유치하는 역할도 한다.

수원시는 2017년 ‘수원컨벤션뷰로설립 타당성 연구용역’을 시작으로 마이스 전문가 자문위원회의, 발기인 총회, 관련 조례 제정 등을 추진하며 컨벤션뷰로 설립을 준비해왔다.

수원컨벤션뷰로는 수원의 문화·관광자원, 숙박, 편의시설, 자연경관 등 MICE 산업에 최적화된 환경을 활용해 수원시를 MICE 중심도시로 만들어나갈 계획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수원컨벤션센터 주변에 호텔, 백화점, 아쿠아리움 등 부대시설이 개관하면 컨벤션센터 일원은 경기 남부지역의 MICE 산업 중심지가 된다”며 “수원컨벤션뷰로가 MICE 산업의 구심점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내년 호텔·백화점·아쿠아리움 등 부대시설이 문을 열 예정이다.

MICE는 Meeting, Incentive travel, Convention, Exhibition의 머리글자를 딴 용어로 각종 회의·전시회 개최, 컨벤션센터 운영, 관광 산업 등을 중심으로 하는 융복합산업을 뜻한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