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가까운 공원·휴양림에서 거리공연 즐기세요

용인시, 음악·마술·퍼포먼스 등 총 70회 무료 공연 펼쳐

안정태 기자 | 입력 : 2019/05/13 [16:22]
    2019 거리로 나온 예술 홍보 포스터


[미디어투데이 = 안정태 기자] 용인시는 지난 10일부터 오는 10월 6일까지 아마추어 예술가 35팀이 관내 공원·휴양림 등에서 찾아가는 거리공연을 펼친다고 밝혔다.

재능있는 거리 예술가들에게 공연의 기회를 주고, 시민들에겐 일상 속에서 문화예술을 즐길 수 있는 여유를 선물하기 위한 것이다.

공연 장소는 처인구 한숲 무지개공원 · 용인자연휴양림, 기흥구 조정경기장 광장 · 동백호수공원 · 기흥역, 수지구 수풍소공원 등이다. 각 장소별 공연시간은 다양하게 운영된다.

거리 공연은 공모로 선발된 35팀이 회당 30분씩 진행한다. 클래식, 대중가요, 힙합 등의 음악 공연과 버블 매직쇼, 공중부양 마술, 마술체험 레크레이션 등 다양한 문화예술 공연이 총 70회 예정됐다.

이 공연은 시와 경기도가 공동주최하고, 용인예총이 전문적인 공연 진행과 공연단 관리를 하게 된다.

시 관계자는 “아마추어 예술가는 꿈을 실현하고, 시민들은 일상 속 여유를 만끽할 수 있을 것”이라며 “용인 곳곳서 펼쳐질 거리 예술에 온가족이 함께 참여해 즐거운 시간을 갖기 바란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