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오산문화재단 기획공연 ‘유키 구라모토 콘서트 – 진심’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5/13 [11:46]
    ‘유키 구라모토 콘서트 – 진심’ 포스터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피아니스트이자 작곡가인 ‘유키 구라모토 콘서트’가 오산시승격 30주년 기념공연으로 오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 무대에 오른다. 1999년 5월에 첫 내한공연을 가졌던 유키 구라모토의 20주년 기념투어 콘서트와 맞물려 더욱 뜻 깊은 연주회가 될 것으로 보이는 이번 연주회는 24인조 오케스트라와 함께 ‘진심’이라는 타이틀로 공연된다.

이번 공연은 현악 앙상블과 목관 사중주, 오케스트라 협연 등의 다양한 레퍼토리로 구성되어있으며, 유키 구라모토 특유의 피아노 음색에 부드럽게 감싸 안은 현악기와 목관악기의 색채가 더해져 색다른 감동을 줄 예정이다. 유키 구라모토는 “피아노 솔로로 연주하는 것이 제가 주로 하는 작업이지만 다른 악기들과의 협연 형태로 연주하는 것도 무척 흥미롭고 기분 좋은 작업”이라고 말하는 그는 모든 편곡작업을 본인이 직접 맡아하면서 이번 콘서트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고 있다.

올해 한국 데뷔 20주년을 맞은 그는 “갓난아기가 성인이 되는 시간동안 한국에서 콘서트를 계속할 수 있어서 매우 기쁘다.”라며 이 모든 게 팬 여러분 덕분이라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더욱이 이번 공연은 유키 구라모토의 오산 첫 방문이자 그의 20주년 한국 데뷔무대와 오산시 승격 30년의 의미가 맞물려 더욱 기대되는 공연이며, 티켓오픈 한달만에 이미 전석 매진이 됐다.고 오산문화재단 관계자는 밝혔다.

많은 관객들이 기대하고 기다리는 만큼 공연장 측에서도 관객들이 공연을 즐길 수 있도록 공연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관람 연령은 6세이상 가능하며, 공연에 대한 기타 문의는 오산문화재단 홈페이지 또는 전화로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