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소화전 불법주·정차 안전무시 관행 근절 캠페인

철도축제 행사장에서 지역자율방재단, 안전보안관 등 50여명 참여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5/08 [15:32]
    소화전 불법주·정차 안전무시 관행 근절 캠페인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안전도시로 알려진 의왕시가 지난 4일 철도축제 행사장에서 소화전 등 행안부 지정 주정차금지구역 안내를 실시하며 제276차 안전점검의 날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날 캠페인은 공무원, 소방서, 지역자율방재단, 안전보안관 등 50여명이 참여해, 미세먼지 대응요령 및 불법 주·정차 관행 근절, 안전신문고 활용에 대해 홍보했다.

특히, 행정안전부에서 지정한 4곳의 절대 주·정차 금지구역을 적극 안내하며 안전무시 7대 관행 중 불법 주·정차 관행 근절하고자 목소리를 높였다.

황은상 안전총괄과장은 “앞으로도 불법 주·정차 등 오래된 안전무시 관행을 근절해 올바른 안전문화가 정착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재난과 사고가 없는 도시를 만들기 위해 매달 정기적으로 안전점검의 날 행사를 실시하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