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2019년 재난관리 우수기관 선정

특별교부세 2억5천만원 확보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5/02 [10:43]
    오산시

[미디어투데이] 오산시가 행정안전부에서 실시한 2019년도 재난관리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되어 기관표창과 함께 특별교부세 2억5000만원과 포상금 500만원의 재정 인센티브를 확보하게 됐다.

이번 평가는 중앙부처 28개, 지자체 243개, 공공기관 55개 등 326개 재난관리책임기관을 대상으로 개인역량 분야, 부서역량 분야, 네트워크 역량분야, 기관역량분야 총 4개 분야 68개 지표로 지난해 재난관리 추진실적을 종합적으로 평가했다.

오산시는 전 분야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으며, 특히 재난안전한국훈련, 현장조치 행동매뉴얼 개선 등 구성원의 지식·기술 활용 능력과 재난구호 및 방제시설 유지관리 등 재난관리 시스템 구축분야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이번 2019년 재난관리평가에서 오산시가 우수기관으로 선정되어 기쁘게 생각하고 이번 성과에 만족하지 않고 재난대비에 더욱 철저를 기해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안전하게 지키는 살기 좋은 안전도시 건설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