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택시 청결상태 점검으로 시민서비스 향상 도모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4/15 [14:00]

오산시는 관내 법인택시 및 개인택시 전체 687대를 대상으로

15일부터 오는 5월 17일까지 택시 청결상태 일제점검을

실시한다.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오산시는 관내 법인택시 및 개인택시 전체 687대를 대상으로 15일부터 오는 5월 17일까지 택시 청결상태 일제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지역 내 모든 택시의 청결검사 및 위법 행위를 지도·단속해 시민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이용 환경을 제공하겠다는 방침이다.

주요 점검 내용은 택시 차량의 등화상태, 불법광고물 부착여부, 차량 청결상태, 운전자격 증명 게시여부, 요금미터기 설치 및 작동 등 9개 항목에 대해 점검 기준표에 의해 실시되며,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시정조치하고 그 외 사항은 추후 보완해 행정처분 및 재점검할 예정이다.

오산시 관계자는 “이번 청결검사 일제점검을 통해 시민불편을 해소하고, 일제조사 결과 문제점이 발견되면 관련법규에 따라 행정조치를 취할 계획”이며 “택시 이용 서비스 향상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