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중앙도서관, 유안진 시인 초청강연 열어

‘시 속의 삶, 삶 속의 시’ 주제로 강연 및 도서 전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4/10 [08:49]
    의왕시중앙도서관은 지난 9일 도서관 강당에서 시민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초청 강연회를 열었다.

[미디어투데이] 의왕시중앙도서관은 지난 9일 도서관 강당에서 시민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초청 강연회를 열었다.

이날 강연회는 수필집 ‘지란지교를 꿈꾸며’의 저자로 잘 알려진 유안진 작가를 강사로 초청해 많은 관심을 모았다.

유안진 작가는 ‘시 속의 삶, 삶 속의 시’라는 주제로 50여년 간의 작품 활동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내고, 우리의 삶이 글과 멀리 떨어진 것이 아니라 더불어 완성되는 삶의 형식 자체라는 의미를 일깨워 주며 참석자들의 공감을 이끌어 냈다. 또한, 강연 후에는 작가와의 대화를 통해 삶과 글쓰기의 고민을 나누며 함께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와 연계해 도서관 1층 로비에서는 중앙도서관 북큐레이션 동아리 ‘북꾸다’의 기획으로 북디스플레이가 마련됐다.

유안진 시인의 작품뿐만 아니라 다양한 분야의 작품 전시가 이루어지는 한편, 4월 한달간 시민 참여 프로그램인‘시 선물 받고 선물하기’를 진행하고 있다.

전후남 중앙도서관장은“앞으로도 다양한 독서문화 행사를 마련해 시민들에게 독서에 대한 동기를 부여하고, 책 읽는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