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여성인재 양성소. 안양시여성지도자양성과정 개강

여성 80명 16주 동안 리더십 습득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3/14 [10:15]
    제23기 여성지도자양성과정 개강식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안양시의 제23기 여성지도자양성과정 개강식이 지난 13일 시청강당에서 있었다.

수강생 80명을 대상으로 한 여성지도자양성과정 개강식에서 최대호 안양시장을 비롯해 안양대 정은구 부총장, 고종욱 경영행정대학원장 등 관계관들은 내실 있는 운영을 다짐했다.

안양시가 안양대학교에 위탁 운영할 여성지도자양성과정은 오는 6월 26일까지 매주 수요일마다 개설돼, 16주에 걸쳐 진행된다.

교육과목은 인생에도 리허설이 있다, 품격있는 여성리더의 멋진 사고, 여성교양과 인성을 위한 인문 다도예절, 시정 탐방, 디지털 사회 여성지도자 역할 등 여성리더로서 지녀야 할 덕목이 중심을 이룬다.

여성지도자양성과정은 시가 지난 1997년 여성의 사회활동에 늘어나는데 부응해 첫 개설, 지난해까지 1천2백여명의 여성이 수료해 시 산하 각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다.

이날 개강식에서는 특히 여성지도자양성과정을 수료했던 여성들이 찾아와 그간 느낀 점과 학습노하우를 전수하는 유익한 시간도 마련됐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축사에서 “21세기는 3F시대로 여성 특유의 감성 과 상상력 그리고 지식 등의 중요성이 커지는 시대”라며, “양성과정을 통해 시대적 변화를 주도하는 능력 있는 여성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