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경유자동차 환경개선부담금 39억7천만 원 부과

연납 시 연 부과액의 10% 감면

안정태 기자 | 입력 : 2019/03/13 [11:43]
    고양시

[미디어투데이] 고양시는 13일, 2019년 1기분 및 연납분 환경개선부담금 5만7천882건, 39억7천만 원을 부과하고 고지서를 발송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부과한 환경개선부담금은 2018년 12월 31일 기준 경유 자동차 소유자에게 부과하는 것으로, 산정기간은 2018년 7월 1일부터 2018년 12월 31일까지며 자동차 배기량 및 차령, 지역별계수를 적용해 산정했다.

납부기한은 4월 1일까지며, 납기 내에 납부하지 않을 경우 3%의 가산금이 추가되고 추후 자동차 압류 등 체납처분 절차에 들어갈 수 있다.

한편, 연 2회 부과되는 환경개선부담금을 3월에 일시납부하고자 신청하면 연 부과액의 10%를 감면 받아 납부 할 수 있다. 다만, 연납 신청을 하고 납기 내에 납부하지 않을 경우에는 1기분 환경개선부담금에 가산금이 추가된 금액으로 납부해야 하고 9월에 2기분이 부과 된다.

전용가상계좌, 위택스, 인터넷지로, ARS, CD/ATM기 등으로 납부가 가능하며, 1기분 부담금 고지서를 받고 연납을 원할 경우에는 4월 1일까지 시 환경정책과 또는 고양시 민원콜센터로 전화 신청하면 10% 감면해 납부할 수 있도록 재 산정한 금액을 안내 받을 수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