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명예 사회복지공무원 1,215명 위촉

주민과 함께 더 촘촘한 위기가구 발굴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3/12 [13:10]
    안성시는 지난 11일 위기가구 발굴을 위한 명예 사회복지공무원 1,215명을 위촉했다.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안성시는 지난 11일 위기가구 발굴을 위한 명예 사회복지공무원 1,215명을 위촉했다.

명예 사회복지공무원은 복지위기가구를 발굴·지원하는, 무보수·명예직의 지역주민으로 읍면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을 비롯한 15개 읍면동 이·통장단과 부녀회장, 집배원, 전기·가스검침원 등 주민밀착직종 종사자로 구성됐다.

이들은 앞으로 어려운 상황에 놓인 가구 발견 및 신고, 복지욕구 확인, 필요시 행정복지센터 연계 등의 역할을 하게 되며, 향후 위기가구 일제조사, 지역사회 단절가구 방문조사 등의 활동도 진행 할 예정이다.

또한 집배원, 검침원 등 방문형 직종 종사자는 평상시 직무활동을 통해 위기가구나 체납가구를 신고해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위촉장은 각 읍면동장 및 안성시 관계자를 통해 전달되며, 이와 동시에 사회복지공무원 역할 및 활동계획에 대한 교육이 함께 이루어질 계획이다.

안성시 관계자는 “복지사각지대 발굴은 마을주민의 사정을 일일이 잘 아는 명예 사회복지공무원의 역할이 가장 중요하다. 모두가 행복한 안성시를 위해 취약가구 발굴 지원에 힘을 모아달라”고 당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