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C안양, 삼원프라자 호텔과 후원 협약 재계약 체결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3/08 [11:48]
    ‘시민과 함께하는 100년 구단’ FC안양이 삼원프라자호텔과 연 3,000만원 상당의 숙박 후원 협약을 재계약했다.

[미디어투데이] ‘시민과 함께하는 100년 구단’ FC안양이 삼원프라자호텔과 연 3,000만원 상당의 숙박 후원 협약을 재계약했다.

지난 4일 오후, 삼원프라자호텔 비즈니스실에서 열린 FC안양과 삼원프라자호텔 간의 후원 협약식이 FC안양 장철혁 단장, 삼원프라자호텔 박현준 대표이사 등 양 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삼원프라자호텔은 안양 시내 쇼핑 중심가인 안양 일번가에 위치한 일급 호텔로서, 비즈니스를 위한 최적의 숙박시설로 각광받는 호텔이다.

삼원프라자호텔은 이번 협약을 통해 연 3,000만원 상당의 매 홈 경기와 수도권 원정경기 하루 전 숙박을 FC안양에 후원하는 재계약을 체결했다. 또한 향후 상호 자산과 역량을 바탕으로 한 수익사업을 공동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삼원프라자호텔은 이번 재계약을 통해 FC안양과 3년 째 인연을 이어가게 됐다.

삼원프라자호텔 박현준 대표이사는 “안양은 축구의 도시다. FC안양이 안양의 상징적인 팀으로서 올해 목표한 바를 이룰 수 있는 한 해가 되길 응원하겠다”며 “후원사로서 FC안양이 1부리그에 올라가는 모습을 언제나 기대하고 있다. 미약한 힘이지만 보탬이 되어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FC안양 장철혁 단장은 “올해로 삼원프라자호텔과 관계를 유지한지 3년째가 됐다. 항상 그랬던 것처럼 삼원프라자호텔의 후원 덕분에 선수단의 경기력 유지에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며 “삼원프라자 호텔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한다”고 감사를 전했다.

한편 FC안양은 오는 10일 오후 3시, 부천종합운동장에서 부천FC1995와 시즌 두 번째 경기를 치른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