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간부공무원 대상 빅데이터기반 정책결정 강화교육 실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3/07 [14:22]
    오산시는 7일 시청 2층 상황실에서 5급 이상 간부공무원 50여명을 대상으로 빅데이터 기반의 정책결정 능력을 강화하기 위한 교육을 실시했다.

[미디어투데이] 오산시는 7일 시청 2층 상황실에서 5급 이상 간부공무원 50여명을 대상으로 빅데이터 기반의 정책결정 능력을 강화하기 위한 교육을 실시했다.

‘빅데이터와 AI와 서비스를 혁신한다’라는 주제로 열린 이날 교육은 행정안전부 첨단 정보기술 심의위원 등으로 활동하고 있는 ㈜다음소프트 박소아 스마트센터장이 강사로 나서 공공 빅데이터에 대한 이해와 빅데이터와 AI를 통한 정책결정으로 서비스를 혁신한 사례들을 소개하며 관심을 모았다.

이번 교육은 급변하는 4차산업혁명시대에 부합하기 위해 정책의사결정의 핵심리더인 간부공무원들의 정보화 리더십 강화와 복합행정 정책결정 능력 강화를 통해 빅데이터기반의 과학적 정책결정 능력 강화를 위해 마련됐다.

시 관계자는 “이번 강의를 통해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해 정책의사결정자인 간부공무원들의 정보화 역량을 강화를 통해 모든 행정영역에서 보다 정확한 정책결정과 신속한 행정이 이뤄질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 공공 빅데이터의 활성화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