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한경대,(주)농심 재직자를 위한 '스마트팩토리 학과' 석사과정 설치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3/06 [05:11]

 

 

 

     [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 국립한경대학교(총장 임태희)()농심(대표 신동원, 박준)과 함께 20191학기부터 계약학과인 스마트 팩토리학과 석사과정(재교육형)을 설치했다.

     계약학과는 산업체가 소속 재직자의 재교육 및 직무 능력 향상을 위하여 경비의 50%이상을 부담하며 대학에 교육을 의뢰하는 제도이다.

     특히 스마트팩토리(smart factory)는 생산과정에 디지털 자동화 솔루션이 결합된 정보통신기술(ICT)가 적용되어 만들어진 지능형 생산공장이다. 국내 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이를 도입한 생산 공장들이 빠르게 생겨나고 있는 추세다.

     이로써 ()농심 재직자들은 2년간 스마트 팩토리의 운영·설계·개발을 위한 핵심기술을 습득하여제조 전 과정을 자동화·지능화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용태 산학협력단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스마트팩토리 기술혁신을 주도할 전문인력을 양성하여 국내 제조산업 발전에 기여하는데 주력 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윤섭책임교수는 “IoT, 빅데이터, 인공지능 분야를 중심으로 연구 개발하고 활용 할 수 있는 창의적 전문인력 공급을 통해 ()농심의 미래형 공장 구축을 이끌어 내도록 노력하겠다이라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