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시 창업·상권활성화센터, 동국대 청년기업가센터와 업무협약 체결

청년 창업인재 및 과천지역 창업·벤처기업 육성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2/27 [11:15]

    과천시 창업·상권활성화센터와 동국대 청년기업가센터가 지난 26일 동국대학교

원흥관에서 청년 창업인재 육성 및 과천지역 창업·벤처기업 육성 지원 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과천시가 청년 창업인재 및 창업·벤처 기업 육성을 위해 본격 나서고 있다.

과천시는 과천시 창업·상권활성화센터와 동국대 청년기업가센터가 지난 26일 동국대학교 원흥관에서 청년 창업인재 육성 및 과천지역 창업·벤처기업 육성 지원 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두 기관은 창업활성화를 위한 인프라 구축과 과천 지역 창업생태계 조성, 창업 네트워크 구축 활용 등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과천 센터에서는 동국대 센터의 창업·벤처 기업에 대해 기업 경영과 관련한 전문 영역에 대한 멘토링을 지원하고, 창업교육 및 포럼 등을 공동 개최하는 등의 역할을 수행한다.

동국대 센터에서는 우수한 창업 인재를 과천 센터에 추천하고, 과천센터의 창업예정자가 대학의 창업인프라를 활용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한다.

박홍인 과천시 창업·상권활성화센터장은 “동국대 청년기업가센터와의 내실있는 협력으로, 지역 산업 육성과 청년 창업인재 발굴, 지역 벤처·중소기업의 가교 역할에도 한층 힘이 실릴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전병훈 동국대 청년기업가센터장은 “이번 협약체결로 과천시 창업·상권활성화센터의 청년 창업인재 육성 및 창업·벤처기업 육성을 위해 인적·물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