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보고 듣고 느끼는 ‘민주야 탐방가자’

경기도교육청, 청소년 민주주의 현장체험 코스 개발해 안내서 발간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2/14 [08:40]
    경기도교육청 북부청사 전경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경기도교육청은 14일 ‘경기도 청소년 민주주의 현장체험 안내서’를 개발했다고 밝혔다.

이번 안내서는 학교나 가정의 현장체험학습 장소에 대한 고민을 덜고, 도내 역사와 문화에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마련하였으며, 경기도교육청과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가 공동으로 개발했다.

이번 안내서는 자료집과 워크북 두 권이며, 도내 역사 현장을 안산, 안양·군포·의왕, 수원·화성, 성남, 이천·광주, 남양주·양평, 파주의 7개 구역으로 나누어 한 구역을 하루 일정으로 탐방할 수 있도록 제작했다.

자료집은 독립운동과 민주화운동, 인권운동 등 각 체험 장소의 근현대사를 청소년의 눈높이에 맞추어 설명하였으며, 인근 지역의‘주변 볼거리’를 포함해 다양한 체험을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워크북은 체험 교육의 효과를 높이도록 자료사진을 풍성하게 실었으며, 학생들이 체험 장소에서 배우고 느낀 것을 기록하고, 간단한 문제를 해결하며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구성했다.

자료집과 워크북은‘경기도교육청 홈페이지/통합자료실/북부청사/민주시민교육과/자료실’에서 내려 받아 학교와 가정에서 활용할 수 있다.

경기도교육청 김광옥 민주시민교육과장은 “이번 안내서와 워크북을 학교와 가정에서 많이 활용해, 대한민국의 민주주의 역사를 말로만 듣는 것이 아니라 직접 가서 보고 느낀다면 교육의 효과를 높일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