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정신건강복지센터, 구제역 피해 주민 및 살처분 참여자 심리지원 서비스 실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2/08 [10:33]
    안성시보건소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안성시정신건강복지센터는 축산농가, 가축 살처분 매몰 작업 참여자, 공무원, 수의사, 노동자 등을 대상으로 외상후 스트레스를 예방하기 위해 무료 심리지원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심리적·신체적 증상 체크리스트 등을 통해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 전수조사를 실시하고 고위험군을 조기 발견해 상담 및 치료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센터 관계자는 “지속적인 관리를 통해 고위험군에 대한 빠른 대처로 정신건강 회복 및 정상생활로 복귀하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자세한 문의사항은 안성시정신건강복지센터 또는 24시간 핫라인으로 하면 된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