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노후 어린이 통학차량 신차 전환 시 보조금 지원

2천만원 예산 책정…LPG신차 구매시 대당 500만원 지원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2/08 [09:05]
    안산시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안산시는 미세먼지에 취약한 어린이의 건강보호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노후 어린이통학버스를 폐차하고 신차 구입 시 보조금을 지원하는 사업을 시행한다고 8일 밝혔다.

시는 오는 18일부터 22일까지 지원신청을 받으며, 지원대상은 안산시에 등록된 차량 중 2010년 12월 31일 이전 등록된 소형 경유자동차를 폐차하고 동일용도로 사용하기 위해 LPG 신차를 구매해 어린이 통학차량 관련 인허가를 득한 소유자이다.

올해 총 2천만원의 예산으로 대당 5백만원을 정액지원하며, 신청자가 많을 시 우선순위 기준에 따라 선정해 3월 5일에 선정결과를 개별 통보한다.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지원사업 등 타 운행차 저감사업을 신청했거나, 지원받은 경우에는 지원대상자 선정에서 제외된다.

지원을 희망하는 어린이통학버스 소유자는 지원신청서를 작성해 시청 환경정책과로 접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어린이 LPG차량 구입 보조금지원 사업을 통해 노후화된 경유 어린이 통학버스를 폐차하고 친환경 LPG차량 구매를 유도해 어린이의 건강 및 대기환경 개선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