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설 연휴 국내 및 해외 감염병 발생 주의 당부

선제적 차단으로 감염병 예방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1/31 [13:51]
    설 연휴 감염병 예방법 포스터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평택시는 설 연휴 기간 동안 국내 및 해외 유입 감염병을 예방하기 위해 주민들에게 철저한 개인위생과 감염병 예방수칙을 다음과 같이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설 연휴 기간 동안 수인성. 식품매개 질환, 인플루엔자 발생이 우려되니 감염병 예방을 위해 물 끊여먹기, 음식 익혀 먹기, 과일은 껍질 벗겨 먹기, 손 씻기와 기침예절 등을 철저히 지켜야 한다.

또한, 해외여행 시에는 홍역, 세균성 이질, 말라리아, 지카바이러스, 뎅기열, 황열, 메르스 등이 유입될 수 있음으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해외여행 전에는 질병관리본부 홈페이지를 통해 여행지의 감염병 정보를 확인하고, 예방접종·예방약·예방물품 등을 챙기도록 한다.

해외여행 후에는 귀가 후 설사, 발진, 발열, 기침 등 감염병 의심증상이 발생하면 병, 의원 방문을 자제하고 질병관리본부 콜센터 ☏1339로 연락해 안내 받고, 진료 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의료진에게 해외 여행력을 반드시 알려야 한다.

송탄보건소 관계자는 “감염병 집단발생을 대비해 격리치료시설 지정과 24시간 비상대응체계를 운영 할 계획이며, 시민들께서는 개인위생 수칙을 준수해 건강하고 안전한 설 연휴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