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설맞이 농·특산물 직거래 장터 개장

오산시 자매도시 참여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1/31 [11:38]
    오산시는 민족의 명절 설을 맞이해 지난 29일부터 31일까지 3일간 오산시청 광장에서 설맞이 농⋅특산물 직거래 장터를 운영했다.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오산시는 민족의 명절 설을 맞이해 지난 29일부터 31일까지 3일간 오산시청 광장에서 설맞이 농⋅특산물 직거래 장터를 운영했다.

오산시와 자매결연을 맺고 있는 속초시, 순천시, 영동군과 오산농협이 참여해 관내 작목반 및 농가에서 생산한 배, 쌀 등과 자매도시 지역 농·특산물 잡곡, 곶감, 젓갈류, 나물류 등 고품질의 우수 농산물 70여 품목을 20~30% 할인된 가격에 판매했다.

또한, 이번행사에 사회적기업 물향기농산 등 4개 업체가 참여해 표고버섯, 요리술, 로컬푸드, 수제쿠키 등 대표 생산품을 전시하고 판매해 오산 시민에게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를 마련했다.

시 관계자는 “유통단계를 줄여 산지와 소비지를 직접 연결한 설맞이 직거래 장터를 통해 지역주민들이 우수 농산물을 저렴한 가격에 구매해 풍성한 설 명절을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