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2019년 1단계 공공근로사업 참여자 안전보건교육 실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1/30 [14:34]
    2019년 1단계 공공근로사업 참여자 안전보건교육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 평택시는 지난 29일 남부문예회관 소공연장에서 2019년 1단계 공공근로사업 참여자 및 사업 담당자 약 220여명을 대상으로 안전보건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안전보건교육은 산업안전보건법 제29조‘근로자에 대한 안전보건교육’과 공공근로사업 시행지침 제10장‘사업의 지도·감독’에 따라 산업 재해 예방을 위한 의무 교육이다.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의 전문 강사를 초빙해 공공근로사업 참여 중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사례와 안전사고 발생 시 대처방안 등을 안내해 참여자의 안전의식을 높였다.

정 시장은 “사업 참여자들이 안전사고 없이 사업을 마무리 할 수 있도록 안전사고 예방에 각별한 주의 및 개인 건강관리에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1단계 공공근로사업은 지난 1월 7일부터 오는 4월 19일까지 4개월간 추진하는 사업으로, 환경정화사업, 서비스지원사업, DB구축지원사업 등의 분야에 170명을 채용해 지역의 현안과 관련된 업무를 추진한다.

특히 환경정화사업에 133명을 읍·면·동에 집중적으로 배치해 깨끗한 생활환경을 조성하고 있으며, 2단계 공공근로사업은 5월 7일부터 8월 21일까지 추진될 예정으로 170명을 채용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