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구제역 확산 방지 읍면동장 긴급회의 실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1/30 [13:42]
    구제역 확산 방지 읍면동장 긴급회의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 안성시는 지난 28일 금광면과 양성면 농가에서 구제역이 발생함에 따라 30일 읍면동장 긴급회의를 실시하는 등 구제역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 날 회의에서 우석제 안성시장은 회의를 직접 주재하며 구제역 발생상황 등에 대한 설명과 함께 관내 우제류농가의 가축 이동 일체금지, 구제역 일제 예방접종 조기 완료, 방역초소 운영에 따른 협조는 물론, 축산 농가들의 모임 및 읍면동에서 실시하는 각종 행사나 기념식 등의 단체행사는 가능한 자제해 줄 것을 읍면동장들에게 당부하며 축산농가에 생석회 등 소독약품이 부족하지 않도록 공급하라고 지시했다

더 나아가 우석제 안성시장은 “축산농가가 적극적으로 협조해 주셔야 한다”며 “이 위기를 슬기롭게 함께 극복해 나가기위해 농가가 신속히 신고하고 선제적 살처분에도 협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