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C안양, 인천에서 공격수 김덕중 FA로 영입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1/30 [10:24]
    김덕중 선수

[미디어투데이] 프로축구 K리그2 FC안양이 인천유나이티드에서 활약한 FW 김덕중을 FA로 영입했다.

포철공고-아주대 출신의 FW 김덕중은 지난해 인천유나이티드에서 신인으로 데뷔한 루키다. 2014년 포철공고의 3관왕을 이끈 후 아주대에 합류해 2017년 추계대학연맹전에서 도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김덕중은 빠른 스피드와 현란한 드리블 능력이 장점으로 꼽히는 측면 공격수다. 왕성한 체력을 바탕으로 한 넓은 활동량, 세밀한 공격 전개 능력도 갖췄기 때문에 FC안양의 공격력에 보탬이 될 전망이다.

FC안양의 보랏빛 유니폼을 입게 된 김덕중은 “FC안양에 올 수 있게 되어서 매우 기쁘고 영광스럽게 생각한다. FC안양 팬 분들이 굉장히 열정적인 걸 잘 알고 있다”며 “팬 분들과 함께 올 시즌 FC안양이 세운 목표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경기장 안팎으로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안양에 합류한 소감을 밝혔다.

한편 FC안양은 지난 7일부터 제주도 서귀포에서 2019 시즌을 위한 1차 전지훈련을 진행 중이다. FC안양은 오는 31일, 전지훈련을 마치고 안양으로 복귀한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