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 미니어처 전시관 건축설계 및 전시물 제작·설치 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1/29 [11:26]
    오산 미니어처 전시관 건축설계 및 전시물 제작·설치 용역 중간보고회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오산시는 지난 24일 시청 상황실에서 오산 미니어처 전시관 건축설계 및 전시물 제작·설치 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미니어처 전시관 조성사업은 내삼미동 공유지 251-3번지 일원에 대지면적 11,595㎡, 건축연면적 4,100㎡ 규모로 총사업비 180억원을 들여 추진하고 있는 사업으로 지난해 건축설계 및 전시물 제작·설치 용역을 착공해 2020년 10월 개관을 목표로 차질 없이 진행 중이다.

이날 중간보고회는 곽상욱 오산시장, 장인수 오산시의회의장, 안민석 국회의원, 시의원, 정책자문 위원 등이 참석했다.

이번 중간보고회는 용역업체로부터 건축과 전시물 분야로 나누어 지난 착수보고회 및 자문회의에서 나온 의견을 토대로 검토 반영한 사항을 보고 받고 이에 대해 참석자들은 미니어처 건축설계 및 전시물 구성방향에 관한 다양한 토론을 통해 그동안 진행된 용역 추진 사항을 점검하는 시간을 가졌다.

시 관계자는 “이번 중간보고회에 나온 의견을 종합적으로 검토하고 반영해 미니어처 전시관을 찾는 방문객에게 특별한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완성도 있는 사업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