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시, ‘일자리 목표 공시제’ 종합 계획 발표

오는 2022년까지 질 높은 일자리 1만개 창출 목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1/29 [11:31]
    김종천 과천시장과 일자리 관련 공무원 10여명은 지난 18일 서울창업허브 현장을 방문해 창업기업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는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를 가졌다.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과천시는 최근 ’일자리 목표 공시제’ 종합 계획을 수립하고, 2022년까지 시민이 선호하는 질 높은 일자리 1만개를 창출하겠다고 29일 밝혔다.

과천시는 종합 계획에서 ‘일자리로 삶의 질이 높아지는 과천’이라는 일자리 비전을 세우고, 이를 위해 서비스산업 고도화를 통한 일자리창출, 사회적경제 확대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계층별 노동시장 참여 여건 개선, 실효성 높은 고용서비스 체계 구축, 협력적 일자리 거버넌스 구축 등 5대 중점추진시책과 55개의 실천과제를 선정했다.

특히, 김종천 과천시장은 “과천시의 새로운 성장과 자족도시로의 변화가 필요한 시점에서 4차 산업혁명의 패러다임 변화에 대비한 지속가능한 일자리 기반 조성에 나서겠다”라며 “시민의 행복한 삶을 위해 내실 있는 일자리 사업을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과천시는 앞으로, 청년, 여성, 중년, 노인·장애인 등 구직자 특성에 따른 맞춤형 일자리 지원 사업을 확대하고, 창업지원센터, 사회적경제지원센터 등을 설립해 청년 창업을 체계적으로 지원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또한, 중심 상권을 지속 정비해 일자리를 창출함으로써 시민들이 안정적으로 일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어 나갈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