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중앙도서관, ‘다독자·책읽는 가족 시상식’ 열어

다독자 24명, 책읽는 가족 3가정 선정, 다채로운 행사 함께 열려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1/29 [09:38]
    의왕시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의왕시 중앙도서관은 29일 도서관 문화교실에서 ‘다독자·책읽는 가족 시상식’을 열었다.

이번 시상식은 시민들의 건전한 독서문화 증진과 도서관 이용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으며, 지난 한해 동안 관내 도서관에서 가장 많은 책을 읽은 다독자와 가족을 선정했다.

이날 다독자 선정은 학생부와 일반부로 나눠 진행됐으며, 학생부에서는 지난해 684권을 읽은 의왕초등학교 임현우·김리해 학생을 포함한 18명이, 일반부에서는 284권을 읽은 이준하씨를 포함한 6명 등 총 24명이 선정됐다. 선정된 다독자에게는 상장과 함께 부상으로 도서추가대출권이 수여됐다.

또한, 함께 진행된 책읽는 가족 시상식에는 1,493권의 책을 읽은 임대근씨 가족을 비롯한 김선애씨 가족, 김동호씨 가족이 선정돼 책 읽는 가족 인증서와 현판을 수여 받았다.

특히, 이날은 시상식과 함께 도서관에서 특별한 행사가 진행됐다.

겨울방학 어린이들을 위한 매직쇼‘달콤한 무한상상’공연을 비롯해 손팽이 만들기 체험행사, 겨울방학 특별영화 상영, 평생학습 동아리 아미치팬플롯 앙상블의 팬플룻 연주, 북큐레이션 동아리‘북꾸다’의 도서전시 등 다채로운 행사가 펼쳐져 도서관을 찾은 어린이와 가족들에게 즐거운 시간을 선사했다.

김상돈 의왕시장은“다독자 및 책 읽는 가족 선정을 통해 책 읽는 분위기가 더욱 확대되길 기대한다”며“앞으로 독서문화 증진을 위한 다양한 사업과 이벤트를 마련해 시민들이 책과 도서관을 가까이 접하며 즐겨찾을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