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보건소, 설 연휴 비상진료체계 가동

응급환자 발생 대비 비상진료기관·휴일지킴이약국 운영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1/28 [13:16]
    오산시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 오산시보건소는 오는 2월 2일부터 6일까지 설 연휴기간 중 의료기관·약국과 연계해 ‘설 연휴 비상진료기관 및 휴일지킴이 약국’을 지정·운영한다고 밝혔다.

명절 연휴기간 진료 공백을 메우고 의약품 구입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의료기관 · 약국 총 199개소를 날짜별로 지정·운영할 계획이다.

오산시보건소 관계자는 “연휴기간 중 갑작스럽게 환자가 발생하면 119 또는 129, 120를 통해 진료가능한 의료기관과 운영 약국을 안내 받을 수 있다.”며 “연휴 기간에도 비상진료체계가 원활히 운영될 수 있도록 점검해 시민들이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당직의료기관과 휴일지킴이약국은 응급의료포털 E-Gen, 오산시 홈페이지, 스마트폰 앱 “응급의료정보”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기타 자세한 문의사항은 오산시보건소 비상진료대책상황실로 문의하면 된다.